뉴스홈 건강
         기사목록

불법 다이어트 제품 제조·판매업자 구속

편집부 기자    

살 빼는 약 성분을 다이어트식품에 불법으로 넣어 제조·판매한 업체 책임자가 구속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청 위해사범중앙조사단은 (주)한얼바이오(경기 연천군 소재) 책임자 박○○(58)를 식품위생법 제4조(위해식품등의 판매등 금지)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박씨는 중국에서 몰래 들여온 식욕억제제 의약품인 “시부트라민”을 ‘에스라이너’, '녹차컴플리트’, ‘식이섬유컴플리트’ 제품등 소위 다이어트 식품에 넣어 유명 인터넷쇼핑몰과 한의원을 통해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단은 박씨가 2006년 7월경부터 2009년 6월경까지 ‘에스라이너’, ‘녹차컴플리트’, ‘식이섬유 컴플리트’ 3개 제품 총 1,041㎏, 시가 3억 9,030만원 상당을 불법으로 제조하여 ○○인터넷 쇼핑몰과 ○○한의원을 통해 판매했다고 설명했다.

의약품성분인 “시부트라민”은 반드시 의사 처방 에 따라 복용해야하는 비만치료약 성분으로 심혈관 환자, 고혈압환자가 섭취할 경우 혈압상승 등 심각한 부작용이 있고 뇌졸중과 수면장애를 일으킬 수 있어 식품과 건강기능식품에 사용이 금지된 성분이다.

의약품으로 승인받아 판매중인 다이어트 약 보다 약 2배 이상 섭취하게 되어 특히 문제가 되고 있다.

식약청은 위 불법다이어트 제품을 구입한 경우 섭취를 중단하여 줄 것을 당부하면서,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하여 인터넷 등에서 판매하는 다이어트 표방제품에 대해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키워드:

기사입력:2009-07-13 오후 6:26:48

편집부 기자 [envtimes@naver.com] [저작권자(c)환경타임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환경타임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고객센터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사이트맵 |
  03908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1654번지 (월드컵북로 375) DMC이안상암 1단지 1007호 환경타임즈 TEL: (02) 2281-4114 ,793-8114 | FAX: (02) 2281-8131 envtimes@naver.com
  Copyright ⓒ 환경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환경산업정보,식품의약저널,물환경관리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