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정책
         기사목록

중소 물기업 기술 개발 및 판로 등 지원 강화

11개 중소 물기업에 성능시험장 제공 위한 협약 체결

편집부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5월 9일 대전 대덕구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물산업 중소기업 혁신성장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그간의 중소 물기업 지원 현황을 공유하고 혁신기술(제품)의 판로지원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혁신적인 기술을 개발하고도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성능시험장(테스트베드)이 부족해 상품화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물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018년부터 전국의 물관리 시설을 중소 물기업에 개방해왔다.
개방 첫 해에는 50개 기업, 51개 기술에 성능시험장을 제공하여 중소기업 혁신기술의 품질과 완성도를 높이는데 도움을 주었다.
올해에는 11개 중소 물기업을 대상으로 성능시험장을 추가 개방할 예정이며 이날 워크숍에서 성능시험장 제공을 위한 한국수자원공사와 11개 기업 간의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협약과 더불어 우수기술 보유 및 사업화 지원 제도 선정 기업(41개사)에 우수기술 확인서 및 등록증을 전달한다.
사업화 지원 제도에 선정된 기업은 기술개발 신제품, 우수기술 제품 등을 공공기관에 납품할 수 있는 기회를 우선 부여받을 수 있다.
우수기술 확인서를 받은 기술은 한국수자원공사의 우수기술 인증 상징(로고)을 쓸 수 있어 대외 신뢰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중소 물기업의 기술개발을 확대하고 개발된 기술이 매출과 직접 연결될 수 있도록 중소 물기업에 대한 사업화 지원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성능시험장을 통해 성능과 신뢰성이 확인된 기술에 대해서는 사업화 지원 제도와 연계하여 판로 확보를 지원할 예정이다.
정부의 공공조달 개선제도 등과 연계하여 발굴된 중소기업 제품에 대해서는 제품 구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박하준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은 “물산업 육성과 기업지원을 위한 ‘물산업진흥법’ 시행으로 법적 근거가 마련된 만큼 물산업 중소기업 지원을 더욱 확대하겠다”라며, “이날 행사에 참석한 기업들이 개발한 우수한 기술이 국내외로 판매가 늘어나는 등 좋은 성과가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키워드:

기사입력:2019-05-27 오전 10:59:46

편집부 기자 [envtimes@naver.com] [저작권자(c)환경타임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환경타임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고객센터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사이트맵 |
  03908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1654번지 (월드컵북로 375) DMC이안상암 1단지 1007호 환경타임즈 TEL: (02) 2281-4114 ,793-8114 | FAX: (02) 2281-8131 envtimes@naver.com
  Copyright ⓒ 환경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환경산업정보,식품의약저널,물환경관리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