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광업계 상생협력의 길을 찾다

현대제철, 포스코, 한국광업협회, 한국광물자원공사 업무협약 체결

김정기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6.11(목) 오후 4시, 철강협회에서 현대제철,포스코, 한국광업협회, 한국광물자원공사 4자간 “국내 석회석의 안정적 수급을 위한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 상생협력 업무 협약식 개요 >
일시/장소 : 6.11(목) 16:00∼17:00 / 철강협회 대회의실

참 석 : 산업부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 포스코 유병옥 부사장, 현대제철 서명진 부사장, 한국광업협회 조남찬 회장, 한국광물자원공사 남윤환 사장직무대리 등

협약내용 : 제철·제강용 석회석의 안정적 수급 협력체계 구축과 효율적인 광산개발


이번 협약식은 포스코와 현대제철에 납품하는 석회석 광산(15개)들을 대표하여 한국광업협회가 안정적인 국내 석회석 수급을 위한 상생협력 방안을 제안했고 양사가 이를 수용하며 진행되었다.

그간 석회석 업체들은 단기적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철강업계의 비상경영체제 돌입으로 석회석 물량이 감소할 것이란 예상과 함께, 일본, 베트남 등 고품위 해외 석회석 수입 증가가 향후 국내 석회석 물량을 대체할 것이라는 우려가 있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이번 MOU 체결은 포스코와 현대제철이 국내 석회석 수급의 안정화를 위해 협력업체들과 상생협력을 추진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번 상생협력 MOU 체결은 광업계 뿐만아니라 장기적으로 포스코와 현대제철에게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광업계는 안정적인 수요처 확보로 단기적으로 유동성 위기를 극복하고 중·장기적으로 체계적인 개발계획 수립을 통해 효율적인 광산개발이 가능할 것이다.

포스코와 현대제철은 공급망(Supply-Chain) 상생협력을 통해 대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중·장기 안정적으로 원료를 확보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게 되었다.

MOU 체결식 이후에 진행된 철강-광업계 간담회에서 양측은 상생협력을 위한 방안에 대해 심도깊게 논의하였다.

우선, 수요처인 포스코와 현대제철은 석회석은 철강 생산의 필수 원료 중 하나로 국내 석회석 광산들의 안정적인 공급은 양사에도 매우 중요하다고 설명하며, 국내 광산도 지속적인 투자와 기술개발 등을 통한 효율적인 광산 개발로 안정적인 석회석 품위 확보를 요청하였다.

광업계는 수요처의 요청에 대해 성실한 계약이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하며 국내 광산의 갱도 심부화로 인한 원가상승으로 경영여건이 악화되고 있는 실정을 고려해주길 요청하였다.

한국광물자원공사는 협약서 내용에도 있듯이 상생협력 협의체 구성을 통해 정기적으로 양측의 현황을 공유하고 지속적으로 협의하면 서로가 원하는 해결책을 도출할 수 있을 것이라 설명하였다.

이날 상생협력 MOU 체결식에 참석한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모든 산업이 어려운 지금, 석회석이란 광물을 매개체로 철강업계와 광업계가 상생협력을 강화한다는 측면에서 오늘 협약식이 상생협력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하며 이러한 협력사례가 다른 산업으로 확산되길 기대한다.”라고 격려하며,

“정부도 철강업계와 광업계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지속가능한 동반자로 나아갈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며 효율적 광산개발을 위해 현대화장비보급 및 스마트마이닝 등 정책적인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키워드:

기사입력:2020-06-12 오후 2:05:57

김정기 기자 [envtimes@naver.com] [저작권자(c)환경타임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환경타임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제휴안내 | 고객센터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사이트맵 |
  03908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1654번지 (월드컵북로 375) DMC이안상암 1단지 1007호 환경타임즈 TEL: (02) 2281-4114 ,793-8114 | FAX: (02) 2281-8131 envtimes@naver.com
  Copyright ⓒ 환경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환경산업정보,식품의약저널,물환경관리연구소